한국어판_사이트로고_이미지

새 발기 부전 치료제 비아그라제네릭


침실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남성들을 기쁘게 할 뉴스가 나왔다. 두 종류의 발기 부전 제네릭 치료제 비아그라가 시장에 나올 예정이다. 하나는 Teva제약에 의해 만들어진 것이고, 다른 하나는 비아그라를 제조하고 있는 화이자의 자회사인 그린 스톤에 의해 만들어진 것이다. 상표명이 없는 이 제네릭약은, 대부분의 남성들에게 있어서 상표명이 붙은 비아그라보다 더 저렴할 것으로 보인다. 비아그라는 1998년에 세계 최초로 발기 부전을 치료하는 약으로 시판되었다. 시알리스와 레비트라는 그 이후 출시된 발기 부전 치료제이다. 비뇨기과 학회에 따르면, 이들은 음경의 근육 세포를 이완시켜 줌으로써 혈류를 증가시킨다고 한다. 화이자사는 50mg비아그라의 도매 가격이 알약 한알 당 61.54달러라고 말한다. 그린 스톤은 비아그라의 제네릭약 하나에 30달러에서 35달러 정도 하는 가격으로 판매하겠다고 한다. 하지만 이 가격은 제약 회사의 도매가격이고, 실제 약국에서의 판매 가격은 다를것이다. 뉴욕 대학 병원의 아론 카로이 박사는 의료 비용은 환자들에게 엄청난 문제였고, 비아그라는 의료 보험 회사들이 맣은 수량을 구입시에 지불하지 않기 때문에환자들이 이 약을 구할 수 없었다 라고 말했다. 제네릭약의 도입이 의료 비용을 줄이고발기부전 환자들이 비아그라를 더 쉽게 접할 수 있게 되기를 바라고 있다 라고 그는 덧붙였다.

새 발기 부전 치료제 비아그라제네릭

노스 웨스턴 체스터 병원의 비뇨기과 과장 워렌 브롬 버그 박사는 비아그라에 있어 비용 문제가 있었다 라는것에 동의했다. 제네릭 약은 대다수의 사람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것이다 라고 그는 말했다. 발기부전 치료약은 의료 보험 회사에 의해 다뤄지지만, 한달에 보험 적용되는 의약품의 수량에 제한이 있었다 라고 그는 말했다. 두 의사 모두 이러한 불합리한 것에 의해 미국의 많은 남성들이 온라인을 통해 캐나다에서 발기부전치료제를 구입하게 만들었다고 말했다. 화이자는 비아그라를 소비자가 좀 더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게 하기 위해 할인 프로그램을 실시하고 있다. 현금으로 지불을 조건으로, 처방전을 가지고 있는 남성들에게, 비아그라를 50%할인된 가격으로 배달해 주고 있다. 의료 보험의 적용은 안된다. 화이자에 따르면 이 프로그램의 비아그라 의 구입 비용은 30달러에서 34달러 사이라고 한다. 또 다른 프로그램은 보험에 가입한 사람들을 위한 것이다. 비아그라를 약국에서 보험 적용 받은 소비자들은 2018년 상반기까지 20달러의 현금 보상을 받게 될 것이다 라고 한다. 이 회사는 미국의 80퍼센트에서 85퍼센트의 약국들이 이 계획에 참여하고 있다고 말했다. 발기 부전은 알약만이 치료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. 뉴져지의 비뇨기과 전문의 H. 카츠 박사는 발기 부전 진료시에 가장 먼저 해야 할 일은 1차 진료 의사의 적절한 신체 검사라고 말했다. 발기 부전의 증상은 특히 젊은 남자들에게서는 심장 질환의 첫번째 징후가 될 수 있다고 그는 말했다. 브롬버그사는 당뇨가 미국에서 발기 부전의 가장 흔한 원인이라고 말했다. 또한, 대부분의 의약품처럼 발기부전 치료제도 부작용을 일으킬 수 있다고 말했다.이들 중에는 두통, 얼굴 홍조, 메스꺼움, 어지러움, 그리고 시각에 대한 일시적인 우울증을 포함할 수 있다고 한다. 그리고 드물기는 하지만, 4시간 이상 지속되는 발기를 경험하는 부작용도 있다고 한다. 이런 일이 생기면, 즉시 의사의 진찰을 받아야 한다고 한다. 과거 6개월 동안 중 심장 마비를 겪은 사람, 즉 심장 질환으로 니트로글리세린을 복용하는 사람과 HIV감염을 위한 단백질 분해제를 복용하는 사람은 발기부전 치료가 필요 없다고 말했다.